언어

본문 바로가기


언어

home > 자가진단 > 언어

언어

언어발달 이정표보다 6개월 ~ 1년 이상의 언어발달지체를 보일 때 언어문제가 있는지 가까운 언어치료실을 찾으시기 바랍니다.
 
 
[언어발달]
 
0~3개월
□ 생리적, 반사적 행동으로 반응하며 엄마의 얼굴표정에 대해 반응하기 시작한다.
□ 사람의 얼굴이나 얼굴패턴에 대한 시각적 선호가 나타나며 다른 소리보다 사람의 목소리에 더 민감하게 반응한다.

※이 시기의 주요 의사소통 방법은 ‘울음’이다. 부모는 아기의 울음소리로 배고픔, 아픔, 화냄을 구별하여 들을 수 있고 울음을 언어발달에 필수적인 발음기관의 운동을 촉진시키며 아동이 자신의 울음소리를 귀로 들음으로써 청각적 발달을 촉진시킬 수 있다.
 
4~8개월
□자신의 행동이 다른 사람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음을 인식하고 음성자극(성난 소리, 친근한 소리)에 다른 반응을 보인다.
□ 옹알이는 대개 3-4개월경에 시작되어 9-12개월경에 절정을 이룬다.

※ 옹알이는 아동이 손가락, 발가락을 가지고 놀듯이 입술, 혀, 성대를 가지고 노는 현상으로 자신의 소리를 귀로 들음으로써 재미를 느껴서 되풀이하게 되는 현상으로 대개 5-6개월이 되면 관심을 얻기 원할 때나, 거절, 욕구 표현 시에 옹알이를 통해서 자신의 의사를 나타내게 된다.
 
8~12개월
□ 간단한 제스처를 이해할 수 있다.
□ 짝짜꿍이나 까꿍놀이와 같은 구어-제스처 게임을 자발적으로 시도하거나 율동적인 음악에 대해 손이나 몸짓으로 반응을 나타낸다.
□소리나 제스처 등을 통해 요구, 상호작용, 거부 등을 표현할 수 있다.
□아동의 첫말 시작은 매우 익숙한 가족(엄마, 아빠), 일상적인 사물(물, 우유, 맘마),동작(봐, 줘)들로 시작되는데 대개 1세 전후에 나타난다.
 
12~18개월
□ 보통 10-14개월 정도에 첫 단어의 사용이 나타난다.
□ 발음은 부정확하고 주로 명명어나 부정어를 사용한다.
□ 50 낱말까지는 느리게 발달하다가 약 18개월 전후로 어휘발달이 급진전 된다.
□ 간단한 질문을 이해하고 물건으로 하는 다른 사람의 구어적 요구에 적절한 반응을 보일 수 있다.
□ 대화에서 들은 단어를 구사하기 시작하며 제스처보다는 단어로 의사소통을 하게 된다.
 
18~24개월
□ 주위환경, 감정, 요구 표현의 두 단어를 결합하여 문장을 만들기 시작한다. (예 : 아동이 "차"를 말할 수 있다면 "차 줘", 또는 "차 타"와 같이 단어와 단어를 결합하여 표현을 하게 된다.)
□ 매주 점점 새로운 단어를 말할 수 있고 대부분의 복잡한 문장까지 이해할 수 있다.
□ 대명사 사용이 나타나고 자기 자신의 이름을 사용하여 자신의 언급을 강조한다.
 
2~3세
□ 알고 있는 것이나 원하는 것을 표현할 때 두 단어로 된 문장을 사용할 수 있다.
□ 과거에 일어났던 사건 또는 미래에 일어날 사건을 언급하여 사용하기 시작한다.
□ 그림책의 이야기에 흥미를 보이고 듣기를 좋아하며 의문사를 사용한 질문의 의미를 이해할 수 있다.
□ 부정어 및 위치어를 이해할 수 있다.
□ 간단한 노래를 기억하여 부르고 '누가, 무엇, 어디' 등의 의문사로 시작하는 질문을 하기 시작한다.
□ 크다/작다를 표현할 수 있고 자신을 '나'로 표현한다.
 
3~4세
□ 한 번에 셋 이상의 단어들을 말하기 시작하고 기본적으로 주어+목적어+동사로 구성되는 단순한 문장형태를 표현할 수 있다. 이 요소들은 좀 더 긴 절로 확장되기 시작한다.
□ 개념어, 추상어에 대한 이해를 보이기 시작한다.
□ 3가지 색깔 및 1-10의 수 개념, '낮', '밤'을 이해할 수 있다.
□ 사물을 '먹는 것', '입는 것', '타는 것' 등으로 분류할 수 있다.
□ 늘 접하는 일상 사물의 기능을 이해하여 답할 수 있다.
 
4~5세
□ 단순한 문장에서 문장과 문장이 연결된 표현을 한다(예:"나는 밥 먹고 나가서 놀 꺼야").
□ 문장과 문장을 연결하기 위해서 접속사(그리고, 그러나, 그래서, 그러니까, 그런데)를 사용하기 시작한다.
□ ‘기쁘다, 슬프다, 화났다’의 감정 표현을 이해하고 봄, 여름, 가을, 겨울의 4계절을 이해할 수 있다.
□ 다양한 색깔을 알고 사물에 있어서 반대개념을 이해할 수 있다.
□ 4장면의 간단한 동화의 순서를 이해할 수 있다.
□ 아동에게 이야기를 읽어준 뒤 질문하면 답할 수 있으며 '왜'라는 질문에 이유를 설명할 수 있다.
□ '어제, 오늘, 내일'과 같은 시간 개념을 나타내는 말을 의미 있게 사용할 수 있으며 낯선 단어의 의미를 물어본다.
□ 전화를 받고 간단한 메시지 전달이 가능하다.
□ 물건의 크기, 색깔, 모양, 기능에 대해서 설명할 수 있다.
 
5~6세
□ 전, 후의 이해가 가능하고 단어의 정의를 말할 수 있다.
□ '그저께, 모레, 아침, 점심, 저녁'의 시간을 표현하고 다양한 직업에 대해 이해하여 표현 할 수 있다.
□ 복수형, 동사시제, 접속사, 기본 문법 구조를 모두 습득합니다.
□ 4개 이상의 장면으로 이어지는 이야기를 순서대로 맞추고 이야기 할 수 있다.

※이 시기 아동의 언어능력은 계속 성장하고 세련 되어가서 5세경이 되면 성인 언어체계의 주요 구성요소들을 이미 모두 습득한 상태가 되고 성인 언어체계의 규칙과 사용법을 알게 됨으로써 아동이 살아가는데 언어가 중요한 도구가 되고 학령전과 그 이후에도 유용한 의사소통 수단이 된다.